靑 정책실장 “부동산 매매·전세시장 불안정, 송구스럽다”

전세시장 불안정, 송구스럽다" (CG)' data-original="https://img8.yna.co.kr/photo/cms/2021/04/05/53/PCM20210405000053990_P2.jpg"/> 이호승 청와대 정책실장 "부동산 매매·전세시장 불안정, 송구스럽다"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강민경 기자 = 이호승 청와대 정책실장은 23일 "부동산 매매시장, 전세시장이 안정되고 있지 못하는 점에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실장은 이날 국회 운영위 전체회의에 출석해 이같이 말하고 "최근의 전세가 상승에는 여러 가지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첫째는 강남 지역을 중심으로 이주 수요 발생이 있고, 매매가격 상승에 따라 전세가가 따라 올라가는 현상도 관측된다"며 "저금리 상황이 전반적인 기회비용 하락에 따라 전세가를 올리는 작용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실장은 "전·월세 시장 안정을 위해 정부 판단으로는 지속해서 공급을 늘리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한다"며 "사전청약이 진행되고 있는 3기 신도시나 도심 쪽 공급에 집중하고 있는 2·4 대책을 차질없이 추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이어 "이번 주와 다음 주까지 3기 신도시의 민영주택 부분, 2·4 대책에서 도심 개발 쪽에서의 사전청약분을 조금 더 당겨서 발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