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갯마을 차차차’ 김선호, 신민아 父에 “남자친구입니다”

'갯마을 차차차'의 김선호가 신민아 남자친구 행세를 시작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5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는 홍두식(김선호)이 윤혜진(신민아)의 아버지 윤태화(서상원)과 맞닥뜨리는 모습이 펼쳐졌다.

윤태화는 딸 윤혜진의 집에 방문했으나 욕실에서 나오는 홍두식을 발견하고 깜짝 놀랐다. 샤워기를 고치기 위해 표미선(공민정)의 부탁을 받고 와 있었던 것.

이에 윤태화는 "원래 이 집에 자주 드나드나? 내 딸이랑 어떤 사이인가? 내 듣자하니 둘이 하룻밤을 보냈다던데, 아닌가?"라고 물었다.

홍두식은 "아닌 건 아닌데, 맞다고 하기에는"이라며 말을 흐리자 윤태화는 "둘이 부둥켜 안고 있었다던데?"라고 추궁했다.

당황한 윤혜진이 "아빠 제가 설명을 할게요"라고 했지만 윤태화는 "집까지 드나드는 모습을 봤으니 변명할 생각은 말아라"라며 단호한 모습을 보였다.

바로 그때, 홍두식이 "저 치과, 아니 혜진이 남자친구입니다"라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곧이어 홍두식은 주방에서 과일을 준비하기 시작했고 윤혜진에게 "오늘만 넘기려고. 저렇게 단단히 오해하고 계시는데 변명하느니 입만 아프고. 오늘 연기하면 돼"라고 말했다.

윤혜진이 "뒷수습은 자기 일 아니라는 거지?"라며 못마땅해하자 홍두식은 "일일 남자친구 대행이라고 생각해"라며 설득했다.

'갯마을 차차차'는 현실주의 치과의사 윤혜진(신민아)과 만능 백수 홍두식(김선호)이 짠내 사람내음 가득한 바닷마을 공진에서 벌이는 티키타카 힐링 로맨스로, 매주 토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iMBC 이주원 | 화면캡처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