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 암투병 의혹’ 최성봉, 후원금 반환 약속→’거짓 의혹’ 댓글에 글 삭제

가수 최성봉이 후원금 반환을 약속했다.

12일 최성봉은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안녕하세요 최성봉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남겼다.

최성봉은 "먼저 물의를 일으키고 상심을 안겨드려 죄송하다. 소중한 후원금 돌려달라고 해주시는 회원님에게는 당연히 돌려 드릴 것"고 밝혔다.

이어 "죄송하게도 현재 제가 가지고 있는 돈은 6만5480원이다. 어떻게든 후원금을 마련해 드리고 떠나겠다. 실망을 안겨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최성봉 인스타그램
이후 암 투병의 진위 여부를 묻는 댓글이 달리자, 최성봉은 해당 글을 삭제했다.

앞서 최성봉은 대장암 3기로 투병 중이라고 주장하며 화제를 모았다.또한 여러 차례의 수술로 거액의 빚을 졌다며 10억 원 클라우드 펀딩을 진행했다.

이후 유튜버 이진호는 최성봉이 가짜 암 투병을 하고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최성봉은 대장암 3기, 전립선암, 갑상선암, 간전이, 신장전이, 폐전이 등 진단 내용이 담긴 진단서를 공개했지만, 이진호 측은 위조된 진단서라고 주장했다.

이후 최성봉은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듯한 유튜브 방송을 진행하던 중 경찰의 제지를 받았다.
김현서 [email protected]

Copyright ⓒ 톱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