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NC 공식 사과 “방역수칙 위반시 구단 징계 조치 내릴 것”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리그 중단에 영향을 끼친 NC가 공식적으로 사과문을 냈다.

NC는 12일 “저희 선수단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KBO리그 진행에 차질이 생겼다”며 “모든 야구팬, KBO 회원사, 파트너사, 각 팀 선수단, 리그 사무국 관계자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 방역을 위해 힘쓰시는 관계 당국 관계자들께도 사과드린다”고 사과의 뜻을 표했다.

이어 “현재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격리, 방역 등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며 “전체 선수단의 건강 확보, 야구장 소독 등 팬 안전조치를 강화하는 등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구단 선수단과 프런트 모두 한층 강화된 방역 기준에 맞춰 엄정히 대응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방역 수칙 위반 사실이 확인될 경우 징계도 내릴 계획이다. NC는 “방역당국 역학조사에서 방역수칙 위반이 확인될 경우 리그 코로나 대응 매뉴얼에 따라 구단 징계 등 후속 조치를 하겠다”라고 밝혔다.

또한 “심려와 불편을 드려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NC는 지난 9일 2명, 10일 1명 등 총 3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두산도 10일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KBO는 이날 긴급 이사회를 열어 코로나19 방역 대책과 리그 운영 방안을 논의했고 13∼18일 예정된 경기를 추후 편성하기로 했다. 프로야구는 19일부터 8월 9일까지는 도쿄올림픽 휴식기에 들어간다.

<김하진 기자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페이스북 구독하기
  • [사과문]KBO리그 중단 관련 두산 NC 사과문 전문

  • 멀쩡한 KBO 매뉴얼 있는데…제2의 ‘KIA 사태’는 막을 수 있나

  • [전문]EBS ‘잼민좌’ 단어 사용 사과 “비하 의미인지 몰랐다”

  • ‘결사곡2’ 문성호 정체 드디어 밝혀졌다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