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치병 투병’ 이봉주 “근육긴장이상증, 수술했지만 몸에 변화 없어” (불후)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이봉주가 투병 중인 근황을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은 스포츠스타 특집으로 이봉주, 김병지, 우지원 김훈, 최병철, 김태균, 신재환이 출연했다.

난치병 투병 중인 이봉주는 "근육긴장이상증이라고 제 의도와 상관없이 근육이 경련이 일어나는 병이다. 지난 6월 6일 수술을 받았다. 올해 병원복만 10번은 입은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봉주는 현재 상태에 대해 "배 쪽에 경련이 일어나다 보니까 허리를 펼 수 없다. 현재 많이 힘든 상황이다. 수술을 받으면 많이 좋아질 줄 알았는데 의외로 몸에 큰 변화가 없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더했다.

그는 "저를 걱정하는 분이 주위에 너무 많다. 그분들에게 조금이라도 좋아진 모습을 이 자리에서 노래를 통해 조금이나마 위로를 해드리려고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황수연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