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금요일까지 전국 많은 비…최대 300mm

[서울=뉴스핌] 박성준 인턴기자 = 이번 주 주기적으로 통과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누적 강수량이 최대 300mm를 기록하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여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기상청은 30일 브리핑을 통해 "오는 31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저기압이 통과하는 각 시점마다 100mm, 시간당 50mm 이상의 비가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현재 한반도 상층에는 북쪽에서 내려온 찬 공기가 머물고 있다. 한반도에 유입되는 비구름이 찬 공기와 충돌하며 집중호우 가능성이 있다.

2일에는 북쪽에서 차고 건조한 공기가 내려오면서 생긴 큰 저기압이 한반도를 지나가면서 많은 비를 동반할 것으로 관측된다. 저기압이 같은 곳을 세 차례 통과하면 누적 강수량은 최대 300mm에 이를 수 있다.

우진규 기상청 예보분석관은 "북태평양고기압으로 형성된 중규모 저기압이 31일과 1일 두 차례 충청과 전북, 경북권을 중심으로 관통하면서 많은 비가 내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는 2일과 3일에는 산간과 계곡 등에 강하게 집중되는 비를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비가 그친 뒤에도 더위는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우 분석관은 "비가 그친 뒤 가을이 온다고 말하기에는 무리가 있다"며 "여름은 더 이어질 것"이라고 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걸음을 서두르고 있다. 2021.03.27 [email protected]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