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웨이서 화살 난사 사건 발생… 5명 숨지고 2명 다쳐

13일(현지시간) 노르웨이의 한 소도시에서 한 남성이 활로 화살을 마구 쏴 5명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현지 수사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께 노르웨이 수도 오슬로에서 남서쪽으로 80㎞ 떨어진 인구 2만6천의 마을 콩스베르그에서 한 남성이 번화가 곳곳을 돌아다니며 화살을 쐈고 이로인해 5명이 숨지고 2명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

[오슬로 AP=연합뉴스] [오슬로 AP=연합뉴스]
#AD161915894629.ad-template { float:right; position:relative; display:block; clear:both; z-index:1; padding:10px 0 0 15px;} #AD161915894629.ad-template .col { text-align:center; } #AD161915894629.ad-template .col .ad-view { position:relative; }

현재 용의자는 노르웨이 경찰에 의해 체포된 상태며, 용의자가 체포될 때 칼과 다른 무기들도 소지한 상태였다고 외신은 보도했다.

경찰은 이에 "테러인지 따져보는 것이 당연하다"며 "그 남자의 범행동기가 뭔지 확실히 말하기에는 아직 너무 이르다"고 밝혔다.

#AD161915905720.ad-template { margin:auto; position:relative; display:block; clear:both; z-index:1; width:640px;} #AD161915905720.ad-template .col { text-align:center; } #AD161915905720.ad-template .col .ad-view { position:relative; }

Copyright ⓒ 시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