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김윤지 “예비 남편 15년간 짝사랑… 시아버지는 코미디언 이상해”

배우 김윤지가 예비 남편을 15년간 짝사랑했다고 말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30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가수에서 배우로 변신한 김윤지가 스페셜MC로 등장했다.

김윤지는 아빠 친구 아들인 예비남편과 오는 9월 26일 결혼을 앞두고 있다. 특히 시부모님이 모두가 아는 셀럽이었는데, 시아버지가 코미디언 이상해, 시어머니는 국악계 대모 김영임이었다.

MC 김숙은 "김윤지 씨가 예비 남편을 15년 동안 짝사랑 해왔다고 한다"고 말하자, 김윤지는 "따지고보면 그런 것 같다. 5살 차이가 나는데, 제가 초등학생 때 오빠는 고등학생이었다. 그땐 저를 거들떠도 안 봤었다. 시간이 지나고 미국에서 생활할 때 다시 만났는데 너무 멋있는 거다"라며 과거를 회상했다.

심지어 김윤지는 먼저 고백하고, 결혼도 먼저 언급했다고. 김윤지는 "친한 오빠동생으로 지내다가 '진지하게 만나보는거 어때?'라고 말했었다"며 "부모님께는 교제하자마자 이야기했고, 시댁에는 3개월 있다가 알콜의 힘을 빌려 찾아가서는 '저희 사귑니다. 저희 결혼하겠습니다'라고 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iMBC 차혜린 | 사진제공=S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