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최대철 “끊긴 가스에 저금통 뜯은 아내…쓰레기로 살았다”

‘동상이몽2’ 최대철이 변하게 된 계기를 공개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서는 ‘오케이 광자매’로 활약 중인 배우 최대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숙은 최대철에게 가스비 에피소드를 물었다. 최대철은 “결혼해서 애를 낳았는데 연극을 하다 보니 생활이 안 됐다”라고 말했다.

당시 한 달 수입이 30~50만 원이었다고 밝힌 그는 “연극을 하고 왔는데 아내가 밥을 차려주고 ‘겉절이만 먹어 가스 끊겼어. 국은 못 데울 것 같아’라고 태연하게 말하더라. 너무 울컥해서 화장실에 들어갔다 나왔는데 아내가 저금통 배를 가르더니 ‘내일 가스비 낼 수 있을 것 같아’라고 하더라. 그게 제 인생에 제대로 온 거다”라고 밝혔다.

그는 “거의 쓰레기로 살았다. 그때 결심을 했다. 아무리 없어도 거짓말은 하지 말자”라고 말해 의아함을 자아냈다.

아내에게 늘 거짓말을 했다는 최대철은 “연극을 할 때도 친구들, 후배, 선배들하고 술 마실 때도 ‘오늘 늦을 것 같아’라고 했다. 늘 거짓말이었다. 그때 반성하고 ‘뭐가 바뀌어야 하겠니’라고 자신에게 물었고 ‘거짓말은 하지 말자’였다”라고 전했다.

한편 ‘동상이몽2’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20분 SBS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한나 온라인기자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페이스북 구독하기
  • ‘물어보살’ 서장훈, 프로 불편러 의뢰인에 “마음먹기 따라 삶 바뀌어”

  • 펄펄 난 손흥민…해리 케인 ‘오리알’ 신세 되나

  • ‘물어보살’ 서장훈, 아픈 母 생각에 눈물 “건강하셨으면”

  • ‘슈퍼SON의 슈퍼골!’ 토트넘, ‘디펜딩 챔피언’ 맨시티 상대로 1-0 승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