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오종혁 “구안와사, 70% 회복…3개월 안 쉬고 일해”

‘라디오스타’ 오종혁이 구안와사가 거의 완치 됐다고 말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강철 사나이 특집으로 임채무, 이준혁, 오종혁, 박군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구안와사로 고생했던 오종혁은 “거의 완치됐다. 지금은 70% 정도 돌아왔다”라고 밝혔다.

그는 “체력 믿고 3개월은 안 쉬고 일했다. 결혼식을 준비하면서 촬영, 공연까지 있었다. 전조증상이 있었다. 뮤지컬 첫 공연하고 긴장이 풀려서 낚시 프로그램에 가서 이틀 밤을 샜다. 다음 날 한쪽 얼굴이 마비가 왔다. 사실 두 번째로 구안와사가 왔다. 바로 병원을 가서 입이 돌아가기 전에 막았다”라고 전했다.

이에 김구라는 “결혼이 엄청 스트레스다”라고 놀리기에 나섰고 오종혁은 “행복합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구안와사의 제일 큰 원인이 뭐냐는 질문에 오종혁은 “끄엥”이라고 말을 아껴 폭소케 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 MBC에서 방송된다.

<김한나 온라인기자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페이스북 구독하기
  • [도쿄올림픽] “日서 취업하겠다”며 실종된 우간다 선수, 결국 발견…“눈물 흘려”

  • ‘퍼펙트라이프’ 강성진·이현영 “차태현 덕분에 사귀게 돼”

  • [종합] ‘뽕숭아학당’ 녹화분으로 대체→방송 지속 ‘적신호’

  • [종합]브라이언 “13년간 연애 안한 이유? 걸그룹 여친 바람 때문”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