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꼬와 듀엣’ 이성경, ‘세리머니 클럽’에서 골프 도전…”미치광이 수준”

배우 이성경이 골프에 도전했다.

14일 JTBC '세리머니 클럽'은 공식 채널에 '골프 경력 2.5개월 이성경의 실력은?' 영상을 게재했다.

이성경은 사전 인터뷰에서 "저는 골프 시작한 지 3개월이 좀 안 됐어요. 이런 표현이 격한가 싶은데 골프에 미치광이 수준으로 하고 있어요"라며 열정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처음 골프를 쳤을 때 영상을 보여줬다. 이를 본 박세리는 "힘이 되게 좋다. 야리야리한데도 힘이 있다"라며 칭찬했다.

필드에 나간 이성경은 "인생에 나갈 긴장됨이에요. 앞으로도 기억되지 않을까요?"라며 떨리는 심정을 고백했다. 이후 그는 스윙 연습을 하며 에이밍까지 했다. 박세리는 "스윙 스피드가"라며 감탄했다.

네티즌들은 "6년 친 나보다 훨씬 좋은데", "3개월에 저 정도면 타고났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2014년 배우로 데뷔한 이성경은 '치즈인더트랩', '걸캅스' 등에 출연했다. 최근 그는 래퍼 로꼬와 듀엣곡 작업 사실을 밝힌 바 있다.

'세리머니 클럽'은 수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상현호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