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다해 결혼 발표, 팬카페 통해 이장원과 결혼 소식 직접 알려

[스타인뉴스 이하연 기자] 가수 겸 뮤지컬 배우 배다해가 페퍼톤스 이장원과 결혼을 직접 알렸다.

배다해는 지난 15일 자신의 팬카페에 이장원과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배다해는 "오늘은 지극히 개인적인 일로 글을 남기게 됐다. 데뷔한 지 11년, 어느덧 여러분과도 함께한 시간이 이렇게 됐다. 그래서 가장 먼저! 누구보다 제일 먼저 소식을 직접 전하고 싶어 이렇게 글을 남긴다"라며 "글쎄요. 조금 늦었으려나요.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사람이 드디어 나타났다. 이르지 않은 나이라 둘 다 조심스러웠지만 양가의 빠른 진행 덕에 함께할 날을 서둘러 잡게 됐다. 아직 시간이 조금 있지만 혹여나 다른 루트를 통해 알리게 되기 전에 먼저 꼭 알려드리자는 마음으로 이렇게 조금 이르게 소식을 전한다"라고 밝혔다.

배다해는 "그리하여 저는 페퍼톤스의 이장원 씨와 오는 11월 결혼을 약속하게 됐다. 시기가 시기인지라 조심스럽게 요란하지 않게 조용히 차근차근 준비해보려 한다"라며 "서로 비슷한 분야의 일을 하다보니 서로의 일에 대해 존중하며 응원해주는 좋은 점들이 많다. 그래서 올해 뿐만 아니라 내년에도 좋은 작품으로 만나뵐 수 있을 것 같고, 그러기 위해서도 또 열심히 움직여 보고 있다"라고 전했따.

배다해는 "이런 소식을 알린다는 게 아직은 조금은 어색하고 쑥스럽지만 앞으로 언제나처럼 뭐든 다 열심히 잘 해보고 또 좋은 일로 좋은 소식으로 찾아뵙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이장원 역시 팬들에게 직접 결혼 소식을 알렸다. 이장원에 따르면 두 사람은 연초에 소개로 만났으며, 짧은 시간 서로에 대한 믿음이 생겨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한편 이장원은 2004년 EP 앨범 'A Preview'을 내며 카이스트 전산과 동기 신재평과 함께 페퍼톤스의 멤버로 데뷔했다. 꾸준히 음악 활동을 해오며 tvN 예능프로그램 '문제적 남자'에 출연해 카이스트 출신의 뇌섹남으로 인지도를 높였다. 배다해는 연세대학교 성악과 출신으로, 2010년 바닐라 루시 디지털 싱글 앨범 '비행 (飛行) 소녀'를 발표하며 데뷔했다. 배다해는 2010년 KBS 2TV 예능 '해피선데이 - 남자의 자격' 하모니 편에서 호평을 받으며 얼굴을 알렸고, 이후 뮤지컬 배우로 '셜록홈즈', '벽을 뚫는 남자', '모차르트', '메리셸리' 등에 출연하며 활동했다.

다음은 배다해 입장 글 전문

무더위에 모두 안녕하시죠.

저는 새로운 작품이 올라가서 정신없는 시간을 보내고 있답니다. 여러분들 모두 평안하시고 별탈없이 잘 지내고 계신거죠?

다름이 아니라 오늘은 지극히 개인적인 일로 글을 남기게 되었어요. 제가 데뷔한 지 11년, 어느덧 여러분과도 함께한 시간이 이렇게 되었네요. 그래서 가장 먼저! 누구보다 제일 먼저 소식을 직접 전하고 싶어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음, 글쎄요. 조금 늦었으려나요.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사람이 드디어 나타났네요. 이르지 않은 나이어서 둘 다 조심스러웠지만 양가의 빠른 진행 덕에 함께할 날을 서둘러 잡게 되었네요. 아직 시간이 조금 있지만 혹여나 다른 루트를 통해 알리게 되기 전에 먼저 꼭 알려드리자는 마음으로 이렇게 조금 이르게 소식을 전해요.

네, 그리하여 저는 페퍼톤스의 이장원 씨와 오는 11월 결혼을 약속하게 되었답니다. 시기가 시기인지라 조심스럽게 요란하지 않게 조용히 차근차근 준비해보려 해요.

그리고 서로 비슷한 분야의 일을 하다보니 서로의 일에 대해 존중하며 응원해주는 좋은 점들이 많네요. 그래서 올해 뿐만 아니라 내년에도 좋은 작품으로 만나뵐 수 있을 것 같고, 그러기 위해서도 또 열심히 움직여 보고 있답니다.

이런 소식을 알린다는 게 아직은 조금은 어색하고 쑥스럽지만 앞으로 언제나처럼 뭐든 다 열심히 잘 해보고 또 좋은 일로 좋은 소식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해볼게요.

항상 묵묵히 때로는 따뜻하게 제 삶과 음악을 기다려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여러분, 언제나처럼 제가 많이 사랑하고 사랑하고 사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