볶음김치 한트럭 해놓으니 엄청 편하네요…

주말농장 하시는분이 직접 키우신 배추로 김치까지 담그셔서 선물을 자주 주세요
식구가 적다보니 양에 비해서 금방 못먹으니
빨리 신김치가 되네요 ㅠㅠ

지난주에 맘잡고 제일 큰 궁중팬을 꺼내서
한가득 진짜 한트럭을 볶았어요
세상에 다 볶고 나니 이걸또 언제 다먹지 싶었었는데
이게 생각보다 여기저기 다 어울리고 맛있으니
소비가 빠르네요

김치부침개, 비빔밥, 날치알밥, 김밥, 김치찌개,잔치국수,
또띠야, 밥피자, 김치마요 주먹밥,두부삼겹 두루치기...
안들어가는데가 거의 없이 그냥 양이 팍팍 주네요^^
금방 만들수도 있으니 시간절약도 되고
얘가 이렇게 효자역할을 할 줄이야...
신김치나 김치 많아서 처치곤란이시면
왕창 볶아서 냉장고에 보관해놓으세요
그날부터 갑자기 여기저기에 막 쓰일겁니당~~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