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김태균 “김숙과 소개할 뻔…당황해서 거절” [MK★TV픽]

김태균은 김숙과 소개팅을 할 뻔한 사연을 전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봉중근, 심수창, 김태균, 이대형이 출연했다.

이날 김숙은 “김숙과 소개팅할 뻔을 했다고요? 저랑요?”라고 물어봤다.

김태균은 “‘절친노트’에서 박미선 씨가 친한 동생이라고 소개팅을 해준다고 했다. ‘좋아요’ 했는데 김숙 씨를 소개해준다고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좀 당황했다. 누님을 말해서. 그래서 장난으로 받아들였다”라고 털어놓았다.

한편 이대형은 ‘비디오스타’ 출연 목적이 김숙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서라며 “숙이 누나의 마음을 사로잡아서 누나의 전 재산을”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