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강구두’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촬영 중단

KBS2 드라마 ‘빨강구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19일 ‘빨강구두’ 측에 따르면 스태프 중 한 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18일 촬영이 중단됐다. 밀접 접촉자들은 코로나19 검사를 진행, 전원 음성 판정을 받은 상황이다.

빨강 구두’는 자신의 성공을 위해 혈육의 정을 외면한 채 사랑과 욕망을 찾아 떠난 비정한 엄마와 그녀에 대한 복수심으로 멈출 수 없는 욕망의 굴레에 빠져든 딸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배우 최명길 소이현 박윤재 신정윤 정유민 등이 출연 중이다.

‘빨강 구두’는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황채현 온라인기자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페이스북 구독하기
  • [전문] 박수홍 “김용호 주장 맞다면 연예계 은퇴할 것”

  • 토트넘 체면 구겼네…컨퍼런스 상대 페헤이라 “쉽게 이기지”

  • ‘돌싱글즈’ 실제 커플 탄생? “신혼부부 바이브”

  • ‘더 플레이리스트’ 위아이 김동한X강석화, 메인 보컬 활약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