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빠진 토트넘 콘퍼런스리그서 ‘충격패’

손흥민(29)이 결장한 토트넘이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플레이오프(PO) 1차전에서 충격패를 당했다.

토트넘은 20일 열린 파수스 드 페헤이라(포르투갈)와의 2021~22 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PO 1차전 원정 경기에서 0-1로 졌다. 이번 시즌 처음 도입된 콘퍼런스리그는 챔피언스리그, 유로파리그에 참가하지 못하는 팀들의 클럽대항전이다. 토트넘은 지난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7위 자격으로 콘퍼런스리그 PO에 참가했다.

누누 이스피리투 산투 토트넘 감독은 오는 22일 울버햄튼과 EPL 2라운드 경기에 대비해 손흥민, 루카스 모우라, 델레 알리 등 정예 멤버가 아닌 로테이션 선수들을 대거 기용했다. 대신 데인 스칼릿(17), 브리안 힐(20) 등 어린 선수들이 대거 선발로 나섰다.

그러나 산투 감독의 구상은 실패로 돌아갔다.

페헤이라를 상대로 답답한 흐름을 이어간 토트넘은 전반 45분 상대 역습에 결승골을 헌납하며 무릎을 꿇었다. 페헤이라의 루카스 시우바가 역습 찬스에서 날린 날카로운 슈팅이 토트넘 골망을 갈랐다. 토트넘은 90분 동안 유효 슈팅을 단 1개도 기록하지 못하는 졸전을 펼쳤다. 후반에도 이렇다 할 득점 기회를 만들지 못한 토트넘은 만회골에 실패하며 0-1로 패했다.

1차전 원정 경기에서 충격패를 당한 토트넘은 오는 27일 홈구장인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PO 2차전을 치른다.

<조홍민 기자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페이스북 구독하기
  • ‘철파엠’ 안창림 “여자친구 있다, 자립심 강해”

  • 퍼디난드, “아스널 갈 뻔했는데 벵거 감독이 거절함”…퍼니단드 + 14/15 아스널 라인업?

  • 모드리치, 폭삭 늙은 근황 “세월이 야속해”

  • 라리가 6개 클럽 유니폼에 스폰서가 없다, 무슨일?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