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 김종국 핑크빛 모드 “이상형은 김종국, 진심으로 설레고 있다”…김종국 “송지효 요즘 귀여워져”

송지효 "이상형은 김종국, 진심으로 설레고 있다"...김종국 "송지효 요즘 귀여워져"


SBS 런닝맨이 방송되고 있는 가운데 송지효의 마음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시청자의 질문에 인정하는 게임을 진행했다.

송지효는 "인정"을 외치며 인정했다. 설레는 이유는 듬직하고, 잘 챙겨주고, 밥도 잘 먹고" 등 다양한 이유를 말했다. 이에 김종국은 "왜 설레 왜 설레 왜 설레"를 말해 본인의 매력을 끝까지 캐물었다.

또한 김종국에게 '송지효가 귀여워 죽을 것 같다'라는 질문이 나왔고 평소 러브라인 상황을 웃음으로만 넘겼던 김종국은 "(송지효가) 하는 짓도 귀엽고, '롤린' 춤출 때도 깜짝 놀랐다. 요즘 귀여워졌다"라며 최근 들어 깊어진 '지효홀릭'을 표현했고, 이에 송지효는 "나한테 완전히 빠졌구나"라고 너스레를 떨어 너스레에 둘 사이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증폭됐다.

한편  SBS '런닝맨'은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Copyright ⓒ 금강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