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이무송 “다시 태어나도 노사연과 결혼? 다른 경험을 하는 게..”

‘아침마당’ 이무송이 질문에 센스있는 답변을 했다.

24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의 코너 ‘화요초대석’에는 가수 이무송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무송은 ‘이무송의 나이는 팬티 고무줄이다?’라는 루머에 대해 “맞다. 사실 연예계에서 나이가 아무래도 사정들이 있고.. 저는 노사연 씨가 연상이다 보니까. 그 당시에는 (연상연하가)많지 않았다. 그래서 왔다 갔다 한 것 같다”라고 말했다.

또 그는 ‘꾸준히 봉준호 감독과의 접촉을 시도하고 있다?’라는 말에 “예전에 책을 읽었는데 어느 순간 음악의 멜로디가 끝나고, 멜로디가 조합된 카피한 음악이 나온다는 이야기를 봤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그걸 보고 생각하다보니까 새로운 음악에 관심을 가지고 영상, 영화가 관심을 받았다. 영화는 비전, 라이프 스타일로 발전되며 문화가 되는 걸 느꼈다. 그래서 한 번 만나보면 (좋지 않을까 싶다)”라고 덧붙였다.

이무송은 ‘다시 태어나도 노사연과 결혼한다?’라는 질문에는 “저의 어떤 거보다는 아내가 저보다 나은 사람을 만나야한다고 생각한다. 더 크고 훌륭한 분을 만나면.. 저는 한평생을 살면서 다시 태어난다면 다른 경험을 하는 것도 좋다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