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카남’ 신기루의 신개념 먹방 선보여 ‘깜짝’…운전하면서 먹방+텀블러에 냉면까지

신기루가 신개념 먹방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24일 방송된 TV '와카남'에서는 신기루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신기루는 운전을 하면서 먹방을 선보였다. 신기루는 운전하면서 1.5리터 콜라병에 빨대를 꽂아 마셔 놀라움을 자아냈다. 특히 신호가 걸릴 때 차를 멈춰 세울 때 마다 조수석에 있는 음식들을 먹어 눈길을 끌었다. 먹다 이동하고, 먹다 이동하던 신기루는 "비빔 냉면 먹게 신호 좀 걸려라"며 마치 먹기 위해 운전을 하는듯한 말을하기도 해 웃음을 자아냈다.

비빔냉면 먹기 위해 신호에 걸리길 원했던 신기루의 바람 대로 거듭 신호에 걸리자 텀블러에서 냉면을 꺼내 먹기 시작했다. 그러면서 신기루는 "강남이 먹기가 좋다"며 "신호가 많이 걸린다"고 말했다. 신기루의 이런 신개념 카 먹방을 바라보던 홍현희는 "저 언니 집에서 아침도 먹고 나왔을 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기루는 약속장소에 도착 할 때까지 먹방을 선보였고 식당에서 홍현희, 제이쓴 부부와 만났다. 이어 신기루와 홍현희 제이쓴 부부는 여에스더를 만났다. 홍현희는 여에스더에게 홍혜걸은 어디있냐고 물었고 이에 여에스더는 "우호적 무관심 상태다"며 "이혼도 싫고 별거도 싫다"고 했다. 하지만 홍혜걸의 이름을 휴대폰에 '큐트신랑'이라고 저장해 의아함을 자아냈다.

TV '와카남'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이지영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