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효광 공식입장, 무릎에 다른여자를?

우효광 추자현 부부 / SNS

[내외일보] 배우 추자현의 남편이자 중국 배우인 우효광이 '불륜 의혹'에 대해 공식입장을 내고 해명했다.

15일 중국 매체 소우현예는 우효광이 차에 승차하는 과정에서 한 여성을 부른 후, 자신의 무릎 위에 앉히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매체는 영상 공개와 함께 우효광이 늦은 밤 술집에서 나와 한 여성과 차를 타고 떠났다고 보도했다.

우효광이 자신의 무릎에 한 여성을 무릎에 앉히는 영상이 공개된 후, 우효광은 불륜 의혹에 휘말렸다.

이에 추자현과 우효광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지난 5월 지인들과의 모임 후 귀가 과정에서 있었던 해프닝 입니다"고 해명했다.

또한 영상 속 등장하는 여성, 남성에 대해서는 "가족끼리도 왕래하는 감독님과 친한 동네 지인분들입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아무리 친한 지인이어도 오해를 살 만한 행동을 한 것에 대해서는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습니다"며 "많은 분들께서 우효광, 추자현 부부를 아껴주시는 만큼, 해프닝이 확산된 것에 대해 당사자들 역시 앞으로의 행동에 더욱 신중을 기할 것을 약속 드리겠습니다"고 전했다.

한편 우효광은 지난 2012년 중국 드라마 '마랄여우적행복시광'(麻辣女友的幸福時光)을 통해 추자현과 연인으로 발전, 2017년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