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효광 공식입장 “친한 지인” 해명에도 비난 쇄도

우효광 (사진-중국 SNS 웨이보 영상 캡쳐)

우효광이 최근 불거진 불륜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우효광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영상에 등장하는 분들은 가족끼리도 왕래하는 감독님과 친한 동네 지인분들"이라고 15일 밝혔다.

앞서 중국 매체들은 "우효광이 늦은 밤 술집에서 나와 미녀와 함께 차를 타고 떠났다"라고 보도했다.

중국 매체가 공개한 영상에는 늦은 밤 술자리를 가진 후 돌아가는 차 안에서 한 여성을 무릎 위에 앉힌 우효광의 모습이 담겼다. 우효광과 영상 속 여성은 마스크를 쓰지 않은 상태로 포옹과 함께 스킨십을 하기도 했다.

해당 영상이 온라인상에서 퍼지자 누리꾼들은 우효광이 불륜을 저지르고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아무리 친한사이라도 지나치다", "추자현은 알고 있을까", "잉꼬부부였던 모습이 그립다" 등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