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효광-추자연 불륜설만 3번째” 中 넘어 한국에도 충격 ‘일파만파'[SS이슈]

우효광 추자연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추자연 우효광 부부의 불륜설이 중국을 넘어 국내에서도 큰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

최근 배우 추자연과 우효광의 불륜설이 제기됐다. 부부는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등에 출연해 달달한 모습을 뽐내며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였기에 대중들의 충격은 더욱 컸다.

15일 중국 매체 소후연예는 우효광이 차 안에서 다른 여성을 무릎 위에 앉히고 있는 영상을 공개했다. 여성은 우효광의 무릎 위에서 핸드폰을 보고 미소를 짓고 있다. 해당 영상 공개 후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 추자연 우효광 부부의 불륜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두 사람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5월 지인들과 모임 후 귀가 과정에 있었던 해프닝”이라면서 “영상에 등장하는 분들은 가족끼리도 왕래하는 감독님과 친한 동네 지인 분들”이라면서 “아무리 친한 지인이어도 오해를 살만한 행동에 대해서는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다”고 당부했다.

연예 콘텐츠를 주로 다루는 유튜브 채널 ‘연예뒤통령이진호’의 이진호는 우효광의 불륜설을 언급했다. 이진호는 “우효광이 추문에 휘말린 것은 처음이 아니다. 2016년 10월 우효광은 술에 취한 한 여성과 친밀하게 손을 잡고 걸어가는 모습이 파파라치 사진에 찍혔다”고 했다. 이진호는 “당시 우효광은 12년지기 친구이자 대학 동창, 가족 이상의 존재라고 해명했다. 현지에서는 큰 이슈가 됐지만 추자현은 이런 상황을 이해하고 넘기며 해프닝으로 마무리됐다”고 말했다.

우효광 추자연2

또 지난 해에도 우효광 추자연 부부의 불화설이 제기됐다. 이진호는 “2020년 2월 한 중국 누리꾼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우효광의 사생활을 폭로했다. ‘찌라시’ 형태로 돌았던 내용은 이렇다”고 설명했다. 그는 “Y는 ‘XX의 유혹’으로 인기를 얻은 한국 연예인의 중국 남편이다. 두 사람은 한국의 한 예능에 출연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그런 남편 Y의 고정 PY 파트너가 발견됐다. 남편은 일이 없으면 귀국해 홀로 시간을 보냈다. 하지만 실제로는 베이징으로 가서 왕홍인 한 여성과 만남을 이어갔다”고 했다.

이어 “두 사람은 한국에서 알게된 사이였다. 이 남편은 그녀에게 큰 손으로 통했다. Y는 카드까지 쥐어준 상황이다. 이번에 Y와 이 여성이 함께 술집에서 술을 마신 장면이 현지 파파라치 팀에 포착됐다. Y는 큰 돈을 써서 이를 막았다”고 설명했다. ‘찌라시’에서 나온 Y는 우효광이며 PY는 현지 파트너라는 의미다. 이진호는 “당시에는 그야말로 찌라시로 치부됐다. 하지만 이번 일을 계기로 재조명을 받고있는 거다”라고 했다.

한편 추자현과 우효광은 2017년 결혼했으며 SBS ‘동상이몽-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부부는 2018년 6월 득남했다.

사진|SBS·하버스 바자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