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생생정보 이PD, 성별 밝히지 않은 이유


'유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한 '생생정보' 이PD가 자신을 둘러싼 성별 신비주의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의 '팔도리포터' 특집에서는 리포터 자기님 게스트로 이PD가 출연했다.
유재석은 이PD에게 "얼굴을 봬도 알지만 걸음걸이 보고 알았어요"라며 반갑게 인사했다. 이에 이PD는 "저, 닮았다는 소리 종종 듣곤 한다"라며 유재석과 똑 닮은 비주얼을 자랑했다.
이날 이PD는 KBS 2TV '2TV 생생정보' '이PD가 간다' 코너를 맡아 신비주의 리포터로 활동 중이었다. 그는 성별로 실시간 검색어로 여러번 올랐을만큼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이PD는 "성별은 일부러 감춘 것이 아니다. 가장 처음 저한테 성별을 물어보신 분이 있다. 나이가 지긋하신 어머님이셨는데 남자라고 하니 거짓말하면 못쓴다 그러시고 여자라 그러면 어른 놀리는 거 아니라 그러시고. 이래도 저래도 안 믿으셔서 자연스럽게 콘셉트가 됐다. 저는 감사한 일이 갑자기 모르는 사람이 카메라 들이밀면 쉽지 않을 것 같은데 먼저 다가와주신다. 감사해서 유지하려고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