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순, 이효리와 러브스토리 공개 “내 옥탑방 청소하는 모습에 심쿵”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가수 이상순이 아내 이효리와의 러브 스토리를 밝혔다.

30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이상순이 출연했다.

이날 유재석은 "정재형씨가 상순씨에게 효리를 소개하지 않았냐"고 말을 꺼냈다. 이상순은 "재형이 형이 밥 먹자고 해서 나갔는데 효리가 있었다. 그땐 그냥 밥만 먹고 서로 관심이 없었다. 나는 '이효리와 내가?'라고 말도 안된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1년 뒤 재형이 형 공연에서 다시 만났는데, 그때 연락처를 주고 받았다. 그때 '잘 들어갔냐'고 문자했는데 답도 없었다. 그런데 이후 내가 유기견을 키우고 싶어하니까 재형이 형이 효리를 다시 연결시켜줬다"고 말했다.

이상순은 "그때 효리가 유기견 캠페인송 작업을 부탁해서 같이 하게 됐는데, 그때 내가 팔이 부러져 깁스를 하고 있는 상태였다. 그걸 안 효리가 반찬을 싸들고 찾아왔더라. 그리고 내가 살고 있는 옥탑방이 지저분하니까 청소를 하더라. 그때 효리가 달리 보이면서 심쿵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