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홍범도 장군 안장식에서 손톱 정리?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홍범도 장군 유해 안장식에서 손톱 정리를 하는 모습이 포착돼 논란이 일고 있다.

홍범도 장군 유해 안장식은 지난 18일 대전현충원에서 진행됐다. 이날 안장식에는 문재인 대통령 내외, 특사단, 각 정당 대표, 국방부장관, 각군 참모총장, 여천홍범도장군기념사업회, 남양 홍씨 문중 대표, 대한고려인협회장, 고려인 대표 등이 참석했다. 국민대표 자격으로 특사 임무를 수행한 조진웅 배우가 사회를 봤다.

이날 방송과 유튜브 등으로 생중계된 홍 장군 유해 안장식에서 이준석 대표가 ‘손톱 정리’를 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문 대통령이 관포 태극기를 기념사업회에 전달하는 순간 집중하지 않는 이 대표의 모습이 생중계돼 더욱 논란이 일었다. 사회를 맡은 조진웅은 “대통령께서 관포 태극기를 홍범도 장군 기념사업회에 전달하시겠습니다”라고 당시 상황을 전하고 있었다.

이에 누리꾼들의 비판이 이어졌다. “기본 자세가 안 돼 있다” “예의가 없다” “손톱 손질을 꼭 거기서 해야만 했나” 등의 반응이 해당 사건을 보도한 기사 댓글에 이어졌다. 보수적 성향의 커뮤니티에서도 “이준석 왜 이러냐” “제정신인가” “이건 사과해야지”등의 반응이 다수였다.

반면 “뭘 저런 걸로 물타기냐”라며 이 대표를 옹호하는 반응도 몇몇 이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