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 절차 진행중”… 최정윤, 이랜드 2세와 파경


배우 최정윤이 결혼 10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배우 최정윤의 소속사 워크하우스컴퍼니 측은 6일 OSEN을 통해 "최정윤이 현재 이혼 절차를 진행 중"이라며 "기타 다른 사항들은 배우의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다"라고 밝혔다.

최정윤은 지난 2011년 박성경 전 이랜드 부회장의 아들 윤태준씨와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 결혼 후 '이랜드 며느리', '청담동 며느리'로 불렸고 예능프로그램에서 '청담동 며느리' 수식어에 대한 생각을 언급하기도 했다.
결혼 5년 만인 2016년 11월 첫 딸을 낳았고, 이후 방송에서 독박 육아 중이라고 밝혀 팬들을 안타깝게 했다.
최정윤은 지난 9월 종영한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로 여주인공 도연희 역을 맡아 열연했다.  6년만의 안방극장 복귀로 많은 화제를 모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