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백천, 코로나19 확진

방송인 임백천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3일 KBS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임백천은 당분간 KBS 2라디오 ‘임백천의 백 뮤직’(이하 ‘백뮤직’) DJ 자리를 비울 예정이다. 이어 KBS 측은 “‘백뮤직’ 제작진은 방역 지침에 따라 순차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며, KBS는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며 후속 조치에 대해 설명했다. 대체 DJ로는 가수 임지훈이 물망에 올랐다. 그는 오는 5일부터 2주간 스페셜 DJ로서 ‘백뮤직’을 진행한다.

한편 임백천은 아내 김연주 전 아나운서가 국민의힘 대변인 선발 토론배틀 ‘나는 국대다’에서 4강에 오르며 최근 화제가 됐다.

<황채현 온라인기자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페이스북 구독하기
  • 임백천, 코로나19 확진

  • ‘1박2일’ 백지영, 김선호 향해 “첫 인상하고 왜 이렇게 달라?”

  • [종합]‘나혼산’ 표예진, 승무원 시절 회상 “숨막혔다”

  • ‘멀리서 보면 푸른 봄’ 2막 열렸다…삼각관계 예고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