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교 1등’ 출신 퀸 와사비, 낸시랭 견제 “난 정상이야” (대한외국인)

‘대한외국인’ 퀸 와사비가 낸시 랭을 향해 은근한 견제(?)를 표시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9월 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천재 아티스트’ 특집으로 개그맨 김수용, 팝 아티스트 낸시 랭, 매운맛 래퍼 퀸 와사비, 크리에이터 천재 이승국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퀸 와사비는 지난 2019년에 데뷔해 Mnet ‘GOOD GIRL : 누가 방송국을 털었나’를 통해 개성 있는 스타일과 파격적인 가사와 춤으로 일명 ‘매운맛 래퍼’로 불리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최근 진행된 ‘대한외국인’ 녹화에는 분야별 천재 아티스트가 함께한 만큼, 가장 본인이 독특하다고 생각하는 때에 대한 질문이 나왔다. 이에 대해 낸시랭은 “잠잘 때인 것 같다. 잠잘 때 꿈을 많이 꾸는데 현실보다 현실적이고, 입체적이고, 컬러풀하다. 잠도 최장 이틀을 잔 적 있다”고 밝혔다.

이어 퀸 와사비는 “오늘 독특한 거로 제가 분량을 챙길 수 있을 것 같았는데 낸시 랭 언니 나오셔서 망했다”며 아쉬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낸시 랭은 “나 정상이다”며 해명(?)하고 퀸 와사비 역시 “저도 정상이다”라며 서로 ‘정상’임을 어필해 폭소를 유발했다고.

한편, 퀸 와사비는 이화여자대학교 사범대 출신이자 고등학교 재학시절 문과 전교 1등을 했던 반전 이력으로 오늘의 퀴즈 천재로 주목을 받기도 했다. 매운맛 래퍼 퀸 와사비의 퀴즈 도전기는 9월 1일(수)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iMBC 김혜영 |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