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담양서 화이자 맞은 3명 병원 이송…접종 일시 중단

담양군청 담양군청

[연합뉴스 자료]

(담양=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전남 담양군에서 화이자 백신 접종을 한 20대와 40대 등 3명이 이상반응을 보여 병원으로 옮겨졌다.

18일 담양군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담양문화예술회관에 마련된 접종센터에서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20대 남성과 여성, 40대 여성 등 3명이 호흡 이상 등 이상 반응을 보여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들은 수액 투여 등 긴급 처방을 받았다.

이 중 20대 남성은 현재 퇴원했고, 20대 여성과 40대 여성은 병원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

담양군은 이상반응을 보인 접종자들이 발생하자 이날 오후 3시께부터 백신 접종을 일시 중단했다.

담양보건소 관계자는 "백신 접종 후 혈압 저하 등 이상반응이 간혹 발생하긴 한다"며 "병원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는 접종자들의 상태를 지켜보고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