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한채영, 매니저와 남매케미

'전지적 참견 시점' 한채영과 매니저가 남매 케미를 자랑한다.

17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한채영과 매니저의 훈훈한 찐남매 케미스트리가 전해진다.

한채영은 매니저에게 필요한 생필품부터 김치, 라면까지 꼼꼼히 챙겨주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낸다. 매니저는 "누나가 필요한 걸 먼저 챙겨준다"며 친누나보다 더 누나 같은 한채영에게 고마움을 드러낸다.

특히 매니저는 한채영에게 고마웠던 남다른 사연도 공개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매니저는 아침부터 한채영의 집 구석 구석을 점검해 궁금증을 높인다. 한채영과 매니저는 티격태격하다가도 이내 웃음을 터트렸다는 후문. 매니저가 한채영의 집을 점검한 이유는 무엇일지 관심이 쏠린다.

조연경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