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선 “아역 배우 출신…연기 못해 그만 두고 인테리어의 길”(베짱이)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베짱이' 조희선이 아역 배우 출신이라고 밝혔다.

16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개미랑 노는 베짱이'(이하 '베짱이)에는 인테리어 전문가 조희선, 패션 디자이너 최범석이 출연했다.

이날 조희선은 "여성 수입차 딜러 1호였다. 결혼 후에는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살아가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조희선은 "제가 아역배우 출신이다. 데뷔는 다섯 살에 했다. '호랑이 선생님'에 나왔었다. 이미숙 씨 나오던 '여인열전'에 세자빈으로 출연도 했었다"며 "고등학교 가면서 연기 생활을 그만뒀다. 이유는 너무 연기를 못해서"라고 고백했다.

또 그는 '천국의 계단', '대장금'에도 출연했다고 했다. 조희선은 "결혼 하고 아이를 낳고, 다시 한번 감독님한테 말씀 드려 출연을 해봤는데 여전히 못하더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N 방송화면


조혜진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