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안산·김제덕, 핑크빛 분위기?

양궁 국가대표 안산과 김제덕이 SBS ‘집사부일체’서 핑크빛 분위기를 형성했다.

22일 오후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는 ‘2020 도쿄올림픽’에서 금메달 4개를 목에 걸며 ‘효자 종목’ 구실을 톡톡히 해낸 양궁의 국가대표팀 전원이 사부로 출연한다. 오진혁의 ‘끝’, 김제덕의 ‘파이팅!’, 김우진의 ‘수면 쿵야’, 여자팀의 ‘하트 세레머니’ 등 수많은 레전드 짤을 탄생시킨 6인의 사부들은 올림픽 비하인드스토리부터 어디서도 공개하지 않은 올림픽 이후의 이야기까지 아낌없이 고백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특히, 이번 올림픽에 처음 도입된 혼성전에서 금메달리스트로 이름을 남긴 안산과 김제덕은 시상식에서 서로의 손을 잡지 않은 채 시상대에 올라가 화제를 모았는데. 두 사람은 이에 관한 비하인드를 고백하던 도중 심박수가 급격하게 치솟아 예상치 못한 설렘과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과연 안산과 김제덕이 고백한 혼성전 시상식의 비하인드스토리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사부들은 궁사 인생 처음으로 기상천외한 미션에 도전했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사부들은 멤버들이 준비한 기상천외한 고난도 미션에 진지하게 몸을 푸는 등 긴장한 모습을 드러냈다. 특히 ‘2020 도쿄올림픽’에서 3관왕을 차지한 안산조차 “올림픽보다 더 떨린다”라며 혼란에 빠진 모습을 보였다고.

과연 멤버들이 준비한 미션의 정체와 승리를 거머쥔 팀은 누구일지, ‘활의 神’ 양궁 국가대표들이 털어놓는 올림픽 비하인드스토리와 ‘상상 초월’ 미션의 정체는 이날 오후 6시 30분에 만나볼 수 있다.

<이다원 기자 [email protected]>

댓글 0

0 / 300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은 표기 불가로 텍스트로 지정되어 노출이 제한됩니다.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페이스북 구독하기
  • ‘슈돌’ 빅보이 젠보다 큰 친구 등장

  • 정수연 “양육비 1원도 못받아…친양자 입양 절차 중”

  • 성유리, 철조망 위로 아기 던진 아프간 엄마들 심정에 공감

  • ‘의리남’ 김보성, 5글자로 개명

이 시각 주요뉴스

당신을 위한 추천 콘텐츠

인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