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도 살려볼 겸”…웹툰 작가 기안84, 마감샤워 왕따 논란→요리 콘텐츠 도전 근황 눈길

웹툰 작가 기안84가 새로운 유튜브 콘텐츠에 도전했다.

31일 기안84의 유튜브 채널 ‘인생84’에는 ‘EP.4 요리84’라는 제목의 새 콘텐츠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기안84는 “오늘은 요리를 안한 지 너무 오래 됐는데 그래도 요리 하는 게 조회수가 잘 나온다고 그래서”라며 “사실은 요리하는 걸 좋아하지 않는다”고 입을 열었다.
‘인생84’ 유튜브

그는 이어 “어렸을 때는 요리를 좋아하는 걸 떠나서 해먹어야 하니까 했었는데”라며 “추억도 살려볼 겸 어렸을 때 제가 해먹던 요리 몇 개를 만들어서 우리 PD 님들이 드셔서 평가를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요리 콘텐츠를 진행했다.

요리를 하기 전 먼저 밥상을 내온 기안84는 “내가 초등학교 때 항상 이 모양에서 네 식구가 먹었었다”며 “밥, 공부 모든 것을 이 꽃무늬에서 (했다)”고 추억을 회상했다. 그의 말에 제작진은 기안84에게 식탁을 사용하지 않는 이유를 물었고, 기안84는 “저건 가끔 쓰는데 이제 잡다한게 다 올라가다 보니 수납장 같이 됐다”고 털어놨다.

이어 “저거 먹으려면 치워야 한다. 뭔가 밥을 먹을 때 주변에 있는 걸 싫어 한다”며 “단아해야 한다. 나와 음식, 나와 술”이라고 식탁을 사용하지 않는 이유를 밝혔다. 또 기안84는 “술 끊는 약을 저번 주 월요일에 먹고 4일 정도 사경을 헤맸다”며 “엄청 머리가 아프더라”고 술을 끊고 있는 근황을 언급했다.

기안84는 “다시 건강이 돌아오니까”라며 “열흘 동안 이틀 마셨나? 엄청난 변화다. 체질 개선을 하려고 노력 중이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기안84는 마트에서 사온 재료로 계란볶음밥과 삼겹살을 한 그릇에 담아 제작진에게 오마카세(주방 특선- 일식 요리 방식의 일종) 스타일로 음식을 대접했다.

한편 기안84는 지난 13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웹툰 ‘복학왕’ 마감샤워 여행을 떠났고, 방송 이후 왕따, 몰카 논란에 휩싸였다.
오서린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