톰 크루즈 헬기, 공항 폐쇄로 英 개인 정원에 착륙 “놀라운 일”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할리우드 배우 톰 크루즈가 영국의 한 개인 정원에 나타나 놀라움을 안겼다.

현재 영국에서 영화 '미션 임파서블' 7편을 촬영 중인 톰 크루즈의 헬기가 영국 외곽에 사는 앨리슨 웹이 소유하고 있는 정원에 비상착륙하는 일이 벌어졌다. 이는 인근 코번트리 공항이 일시적으로 폐쇄됐기 때문이다.

BBC에 따르면 집주인인 앨리슨 웹은 "정말 놀라운 날이었다"라며 "나는 그렇게 유명한 사람이 헬기에서 내릴 줄 몰랐다. 지금도 그 일이 일어났던 것을 믿을 수가 없다"라고 말했다.

웹과 그의 가족은 VIP 중 한 명이 중요한 미팅 참석 차 급히 착륙해야 한다는 요청을 받아 수락했다. 웹은 "우리 아이들이 정원에 헬리콥터가 착륙하는 걸 보면 신기할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톰 크루즈는 웹의 자녀들을 헬기에 태워주고, 함께 대화를 나누며 기념 사진도 남겼다. 또 가족들에겐는 고맙다는 인사를 건넸다.

톰 크루즈는 최근 20세 연하 배우 헤일리 앳웰과 열애설에 휩싸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