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코로나19 확진 판정”

그룹 EXID 하니(본명 안희연)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0일 스포티비뉴스는 "최근 하니의 스태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하니 역시 밀접 접촉했다고 판단해 진단 검사를 실시했다"고 보도했다. 이 결과 하니 역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하니는 JTBC 드라마 '아이돌' 촬영 중이다. 접촉 가능성이 있는 관계자들은 진단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2012년 그룹 EXID 멤버로 데뷔한 하니. '위아래', '덜덜덜', '아 (Ah Yeah)', '핫 핑크(HOT PINK)'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연기자로 전향해 '아직 낫서른' '어른들은 몰라요' 등에 출연했다.

iMBC 이호영 | 사진 iMBC DB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