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재숙♥’ 이준행 “‘광자매’ 안 보게 돼…속상한 게 나와” (동상이몽)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하재숙 남편 이준행이 '오케이 광자매'를 안 보게 됐다고 밝혔다.

2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하재숙-이준행 부부가 '오케이 광자매' 얘기를 나누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하재숙과 이준행은 어촌계장 부부를 만나 같이 식사를 했다. 어촌계장 부부는 하재숙이 출연했던 드라마 '오케이 광자매'를 언급하며 "연기 너무 잘해서 못되게 보였잖아"라고 말했다.

하재숙은 "욕을 많이 먹었다"고 말했다. 어촌계장 부부는 "어르신들이 욕하고 난리였다"고 전했다. 하재숙은 욕을 먹기는 했지만 그래도 "저는 재밌었다"며 웃었다.

어촌계장 부부는 이준행에게 드라마를 봤는지 물어봤다. 이준행은 봤다고 했지만 사실 제대로 보지는 못했다고 털어놨다.  하재숙이 기존에 맡았던 캐릭터와는 전혀 다른 캐릭터에 마음이 아팠던 것. 이준행은 "그동안은 챙겨 봤는데 이번 거는 속상한 게 나오면 안 보게 되더라"고 얘기했다.

하재숙은 스튜디오에서 이준행이 '오케이 광자매'에서 자신이 맡은 캐릭터의 마지막 부분을 보며 많이 울었다고 전했다.

사진=SBS 방송화면



원민순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