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재, 중대 발표 “‘상암 불낙스’ 활동 종료” (뭉쏜)


(엑스포츠뉴스 박예진 인턴기자) '뭉쳐야 쏜다'가 이번 '어게인 농구대잔치'를 끝으로 방송을 마무리한다.

4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쏜다'에서는 '어게인 농구대잔치'가 그려졌다.

이날 본격적인 '농구대잔치' 시작에 앞서 김성주는 허재가 중대 발표를 한다고 밝혔다. 이에 허재는 "7개월 동안 '상암 불낙스'가 열심히 운동하면서 잘 지냈고, '어게인 농구대잔치'를 끝으로 '상암 불낙스'가 끝난다"라며 "아쉽기도 하고 조금 침체된 농구계를 여기 있는 레전드 후배분들이 많이 도와주셔서 너무 고맙게 생각하고 있다"라며 '상암 불낙스'에게 고마운 속마음을 내비쳤다.

이어 그는 "잠깐 있다가 날씨가 다시 추워지면…"이라며 겨울이 되면 실내 스포츠인 농구를 다시 할 수도 있다는 의미를 담은 너스레를 떨었다.

코치 현주엽은 "오늘 경기가 상당히 중요할 것 같다. 유종의 미를 거두는 그런 대회가 되었으면 좋겠다"라며 "그래야 우리가 날이 추워지면 다시 시즌 2로 돌아올 수 있지 않을까"라며 덤덤히 생각을 전했다.

사진=JTBC 방송화면


박예진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