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윤희숙 출마’ 기사에 ‘망둥이도 뛴다’ 했다 삭제

홍준표도 대권 도전 공식화…빨라지는 野 대권시계 (CG) 홍준표도 대권 도전 공식화…빨라지는 野 대권시계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국민의힘 대권 주자인 홍준표 의원이 1일 같은 당 초선인 윤희숙 의원의 대선 출마 선언과 관련, '숭어가 뛰니 망둥이도 뛴다'는 메시지를 남겼다가 삭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 소속 의원들이 모인 단체 채팅방에 윤 의원의 기사가 공유되면서다.

지난달 24일 국민의힘에 복당한 홍 의원은 이날 오전 한 의원의 초대를 받아 채팅방에 들어와 있는 상태였다. 이후 채팅방에는 윤 의원이 대선 출마를 선언할 예정이라는 기사가 공유됐다.

이에 홍 의원이 '망둥이도 뛴다'는 메시지를 올렸고, 김웅 의원이 '누가 숭어고 누가 망둥이인가'라는 취지로 묻는 글을 올렸다.

홍 의원은 바로 해당 메시지를 지우고 채팅방에서 퇴장했다.

그러자 김 의원은 '후배가 출마한다는데 격려해주지는 못할망정…'이라고 쓴 것으로 전해졌다.

의원들 사이에서는 홍 의원이 자신을 초대해 준 의원과 일대일로 대화하는 상황으로 착각하고 단체 채팅방에서 실수한 것으로 보인다는 이야기가 나왔다.

홍 의원을 국민의힘 의원 채팅방에 초대한 의원은 채팅방에 망둥이는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을 말한 것이라는 글을 올렸다고 한다.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