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좀 바꿔주세요”…’사콜’ 거미, ♥조정석이 왜 나와?


가수 거미가 남편 조정석의 등장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1일 오후 방송된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신들의 전쟁' 특집을 맞이해 게스트로 거미와 성시경이 출연했다.
이날 대결 중 거미와 임영웅, 성시경과 김희재가 팀 대표로 나와 유닛 대결을 펼쳤다. 거미와 임영웅이 무대를 준비하던 중, 영탁은 “잠깐! 저기 매형 나온다”며 노래방 화면 속에 조정석의 뮤직비디오 속 모습이 나오는 것을 발견했다. 임영웅은 화면을 향해 깍듯하게 인사를 건넸다.

김성주는 “응원전이냐 뭐냐. 공교롭게 이거 틀어주기 있나. 반칙이다”고 지적했다. 임영웅은 화면을 보며 “아, 매형 계시니까 조심해야지, 옆에 잠깐만 앉겠다”고 능청스럽게 양해를 구했고, 거미는 “집중안되니까 화면 바꿔 달라”며 민망해 했다.

거미와 임영웅은 제이슨 므라즈의 ‘Lucky’를 불렀다. 두 사람은 검과 방패를 들고 코믹한 동작을 취하는 성시경의 방해 공작에도 아름다운 하모니를 완성하며 감동을 선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