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승 논란’ 하준수 이어 안가연도 SNS 폐쇄→’코빅’ 녹화? “논의 중” [엑’s 이슈]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결혼 발표 후 ‘바람으로 인한 환승 연애’ 논란이 불거진 개그맨 커플 하준수 안가연이 SNS를 폐쇄했다.

13일 안가연의 인스타그램은 모든 게시글이 비공개로 전환됐다. 하루 앞선 지난 12일 연인 하준수는 SNS 계정을 폐쇄했다.

두 사람이 운영 중인 커플 유튜브 채널 ‘에치츄 HCHU’와 하준수가 운영 중인 구독자 13만7천명인 유튜브 채널 ‘하카소Hacasso’의 댓글창도 모두 막혀있다. 단 영상들은 변동 없이 볼 수 있다는 점에서 수익 창출과 연관 없는 악플만 막은 것이 아니냐는 비난도 쇄도하고 있다.

하준수와 안가연이 출연 중인 tvN ‘코미디 빅리그’도 비상에 걸렸다. ‘코미디 빅리그’의 녹화일은 매주 화요일. 지난 12일 엑스포츠뉴스에 “두 사람의 출연을 논의 중에 있다”이라고 밝힌 ‘코빅’ 측은 13일 녹화 당일에도 “여전히 출연을 논의 중이다. 정리가 되면 추후 입장을 전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11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개그맨 H군과 개그맨 A양’이라는 제목의 폭로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2010년부터 8년을 연애하고 결혼을 전제로 동거 중이었던 전 남자친구 개그맨 H군이 웹툰으로 유명해진 개그맨 A양과 바람을 피웠고 사과 없이 자신과 부모를 기만했다고 폭로했다.

H군과 A양 개그맨 커플 하준수와 안가연으로 확인됐고, 논란이 커지자 하준수는 12일 새벽 ‘하준수 입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리며 해명에 나섰다.

하준수는 “글쓴이의 주장 전체를 부인하지는 않겠다. 상처가 될 만한 일이 있었음은 인정한다”면서도 “그렇지만 사과를 받지 못했다는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관계 정리를 명확히 하고 이후 안가연에게 정식 고백해 관계를 다시 시작했다”고 억울함을 드러냈다.

그러나 바람으로 시작된 관계였다는 점, 바람을 피우던 당시의 관계들이 안가연의 웹툰에 고스란히 담겨 있었다는 점, 전 여자친구에게 금전적 지원을 받은 점 등이 거론되며 누리꾼들의 거센 비판을 받고 있다.

이와 관련해 하준수와 안가연은 이틀쨰 입장 대신 침묵을 고수하고 있다.

사진 = 안가연 인스타그램

황수연 기자 [email protected]

The post ‘환승 논란’ 하준수 이어 안가연도 SNS 폐쇄→’코빅’ 녹화? “논의 중” [엑’s 이슈] appeared first on 이슈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