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통큰 안정환 “선생님 회사를 제가 살까요?” (랜선장터)

순무 김치 팀과 샤인머스켓 팀의 양보 없는 판매 전쟁이 펼쳐진다.

25일(오늘) KBS 2TV 예능프로그램 ‘랜선장터’(연출 손자연)에서는 강화 순무 김치와 김천 샤인머스켓 소개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장윤정, 안정환, 홍현희, 김동현, 진성, 정호영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안정환, 장윤정, 정호영은 순무 외길 인생을 걸어온 농가 부부의 순무 김치 레시피를 안방극장에 전할 예정이다. 정성이 들어간 순무 김치 시식 후 장윤정은 “어머니의 손을 사고 싶다”라며 감탄의 박수를 치는가 하면, 안정환은 “이왕 이렇게 된 거 선생님 회사를 제가 살까요?”라며 순무 김치 맛에 푹 빠진 모습을 보인다고.

정호영은 순무 만두를 만들어 내 장윤정과 안정환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안정환은 순무 만두의 맛을 농민과 나누기 위해 시식을 권유하지만, 한사코 거절당해 당황을 금치 못한다. 두 사람은 물러섬 없이 권유하고 또 거절하며 유쾌한 티키타카를 선보인다고 해 호기심이 더해지고 있다.

그런가 하면 홍현희는 샤인머스켓을 넣은 부라타치즈샐러드를 김동현과 진성에게 전파, 신문물에 취향 저격당한 진성은 끊임없는 먹방을 선보인다. 이어 그는 오이샤인머스켓무침을 만들어 농민에게 시식을 권유, 샤인머스켓과 다른 재료를 섞었다는 이유로 호통을 듣는다.

이를 본 홍현희가 “김치도 해 먹고 여러 가지 해야 (더 많이 팔리지)! 앉아계셔! 우리가 팔게!”라고 농민의 말을 받아치며 입씨름을 벌이자, 라이브 커머스를 지켜보던 순무 김치 팀은 싸움을 부추기며 폭소를 자아낸다고 해 샤인머스켓 팀의 라이브 커머스가 어떻게 펼쳐질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순무 김치 팀과 샤인머스켓 팀의 좌충우돌 라이브 커머스는 25일(오늘)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랜선장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KBS 2TV <랜선장터>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