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 그리 “공개 연애? 굳이 밝히지는 않을 것”(‘똑똑해짐’)

똑똑해짐2회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MC 그리가 공개연애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21일 방송되는 채널 IHQ 예능프로그램 ‘똑똑해짐’ 2회에는 그리가 출연해 코치 4인방(김지민, 정봉주, 최태성, 럭키)에게 특별 뇌근육 PT를 받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그리는 등장부터 김동현 관장과 티키타카 케미로 시선을 모았다. 그리는 자신과 동명 이인인 김동현 관장과 비슷한 지식수준을 뽐내며 죽이 척척 맞는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했다.

이어 그리는 ‘똑똑해짐’을 찾은 이유에 대해 “건강하고 지혜로운 연애를 배우고 싶어 방문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연애 이야기가 나오자 ‘썰코치’ 김지민은 “그리와 공통점이 있다. 공개연애를 했다는 점”이라고 말했다.

이에 ‘별코치’ 최태성은 “둘이서?”라는 엉뚱한 질문을 던졌고, 그리는 “똑똑하게 생기셔서 기대 많이 했는데...”라고 말하며 실망감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이날 ‘사랑꾼’ 그리는 공개연애에 대한 소신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는 후문. 그리는 또 다시 공개 연애할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 “연애를 할 때 둘만 좋으면 된 거지, 굳이 공개할 필요가 있느냐. 만약 밝혀지면 숨기지는 않겠지만, 직접 나서서 밝히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의 솔직한 연애관과 코치 4인방의 명품 1:1 PT는 21일(오늘) 오후 11시 30분 채널 IHQ를 통해 방송되는 ‘똑똑해짐’에서 확인 가능하다.

[email protected]
사진|IH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