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RG 천명훈·노유민 측, 이성진 따돌림 피해 고백에 “대응 가치 없다”(공식)

NRG 천명훈과 노유민 측이 이성진의 따돌림 피해 고백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천명훈의 소속사 알앤디컴퍼니는 8일 오후 MK스포츠에 “(이성진의 주장은) 사실무근이고, 대응 가치가 없다”라고 말했다.

노유민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율도 같은 반응을 보였다.

앞서 이성진은 유튜브 채널 베짱이엔터테인먼트의 ‘애동신당’에 출연했다.

영상 속 그는 “가수로 데뷔해 전반적으로 연예 활동을 했는데, 계속해야 하나 싶었다. 제 모토는 NRG인데 이제 자신이 없다”고 털어놨다.

특히 “사실 팀원들과 좀 안 좋은 일을 나도 모르게 많이 겪게 됐다. 따돌림을 당했다”라고 고백해 화제가 됐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