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체크] 유정·은지 불참…정은지 “급작스러운 사정” (가요광장)

브레이브걸스 유정, 은지가 라디오 일정에 불참했다.

유정, 은지는 7일 방송된 KBS CoolFM '정은지 가요광장' 게스트로 출연할 계획이었다.

이날 이들은 스튜디오에 등장하지 않았고, DJ 정은지가 상황을 설명했다.

정은지는 “수요일 3, 4부는 ‘음악퀴즈 라디오 토토’가 있는 날이다. 특별히 브레이브걸스 유정, 은지를 초대했는데 급작스러운 사정으로 못 오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일단 지금부터 뭘 해야 할지 고민이지만 난 3년차 프로 DJ다. 남은 시간 즐거운 1시간 만들어보도록 하겠다”며 활기차게 방송을 꾸려갔다.

유정, 은지가 속한 브레이브걸스와 최근 스케줄을 함께 했던 외부 스태프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브레이브걸스는 선제적 차원의 검사를 받게 됐다.

소속사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브레이브걸스는 확진 스태프와 밀접 접촉자로 분류되거나 동선이 겹쳐지지 않았다. 다만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함에 따라 소속사는 브레이브걸스의 검사를 결정했다.

소속사는 "검사 결과 확인 전까지 모든 스케줄을 잠정 중단 후 자가 격리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알렸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