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체크] 이하늘, 동생 비보→촬영 중단…전부인 물건 발견 (‘신박한 정리’)

tvN '신박한 정리'에서 이하늘의 동생 故이현배의 비보가 언급됐다.

5일 tvN 예능 프로그램 '신박한 정리'는 DJ DOC 이하늘이 집정리를 의뢰한 가운데 MC들이 안타까운 소식을 알리면서 시작됐다.

신애라는 "두 달 전쯤 방송하면서 안타까운 소식을 접했다. 집을 정리하기로 했는데, 잔뜩 어지럽혀 놓기만 하고 정리는 못한 분"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박나래는 "두 달 전 이하늘이 집 정리를 의뢰했었다"며 "그때 뵙고 나서 집 점검하고 물건도 다 비웠는데 나흘 뒤 불의의 사고가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동생 이현배 비보로 촬영이 중단된 것.

신애라는 "정말 충격이었다"라며 안타까워했고 윤균상 역시 "많이 놀랐다. 마음이 많이 안 좋았다"라고 털어놨다. 신애라는 "새롭게 바뀐 공간에는 (동생이) 같이 오실 거라고 했었다. 그래서 한 주를 무겁게 지냈던 기억이 난다"라고 해 안타까움을 더했다.

이어 이하늘 집이 공개됐다. 그런데, 이하늘 집 현관 창고를 보던 박나래는 “여기 여자 신발이..”라며 당황해했고 이하늘은 “이게 왜 여기에..”라며 진땀을 흘렸다. 이혼한 전 아내 박유선의 물건들이었다.
곳곳에 전 아내와의 추억이 깃든 물건이 발견돼 MC들은 당황해 했고 이하늘은 "마음 정리도 해야할 것 같다"라고 각오를 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email protected]